다이얼 방식의 독특한 컨트롤 시스템을 사용하는 벽돌깨기 게임입니다. 게임 자체야 그냥 평범한 벽돌깨기 게임입니다. 수많은 벽돌깨기 시리즈 중 그래픽이나 사운드는 가장 좋은 게임이었고, 또 가장 성공한 벽돌깨기 게임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특별히 유행을 타는 게임도 아니고, 또 대부분은 오래 못하고 죽어버리니 오락실 주인에게는 꽤나 효율적인 투자가 될만한 게임이었을 것입니다. 문제는 한정된 돈으로 최대의 시간을 버텨야하는 유저들 입장에서도 그다지 매력적인 작품은 아니었다는 점이죠. 어디에나 하나씩은 있지만, 이걸 하기 위해서 기다리는 일은 별로 없었던... 그런 게임입니다.

다이얼 컨트롤러가 처음엔 상당히 어색하기때문에 아주 어렵죠. 그래도 원코인 유저가 제법 되었던 것을 보면, 적응하면 할만 합니다. 인간은 결국 적응을 해냅니다.

플레이 영상은 고득점 중심의 플레이라서 깔끔하게 끝내지는 않습니다. 마지막 보스에서도 최대한 스코어를 쥐어짜기 위해서 일부러 계속 죽는 모습이 나옵니다. 어쨌든 최종보스까지 클리어 완료합니다.



Post A Comment:

0 comments: